“나, 떨고 있니?”…쌍용차 티볼리 ‘갑옷’을 입다